오늘은 사물인터넷에 대해 얘기해 볼까 합니다.

 

네이버 지식백과

가전제품, 전자기기뿐만 아니라 헬스케어, 원격검침, 스마트홈, 스마트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물을 네트워크로 연결해 정보를 공유할 수 있다. 미국 벤처기업 코벤티스가 개발한 심장박동 모니터링 기계, 구글의 구글 글라스, 나이키의 퓨얼 밴드 등도 이 기술을 기반으로 만들어졌다. 특히 심장박동 모니터링 기계는 사물인터넷의 대표적인 예로, 부정맥을 앓고 있는 환자가 기계를 부착하고 작동시키면 심전도 검사 결과가 자동으로 기록돼 중앙관제센터로 보내진다. 중앙관제센터는 검사 결과를 전문가에게 전송해 임상보고서를 작성하고 이 보고서를 통해 환자와 적합한 의료진과 연결된다.

[네이버 지식백과] 사물인터넷 [internet of things] (시사상식사전, 박문각)

 

두산백과

영어 머리글자를 따서 '아이오티(IoT)'라 약칭하기도 한다. 이 용어는 1999년 매사추세츠공과대학교(MIT)의 오토아이디센터(Auto-ID Center) 소장 케빈 애시턴(Kevin Ashton)이 향후 RFID(전파식별)와 기타 센서를 일상생활에 사용하는 사물에 탑재한 사물인터넷이 구축될 것이라고 전망하면서 처음 사용한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이후 시장분석 자료 등에 사용되면서 대중화되었다.

사물인터넷은 기존의 유선통신을 기반으로 한 인터넷이나 모바일 인터넷보다 진화된 단계로 인터넷에 연결된 기기가 사람의 개입없이 상호간에 알아서 정보를 주고 받아 처리한다. 사물이 인간에 의존하지 않고 통신을 주고받는 점에서 기존의 유비쿼터스나 M2M(Machine to Machine: 사물지능통신)과 비슷하기도 하지만, 통신장비와 사람과의 통신을 주목적으로 하는 M2M의 개념을 인터넷으로 확장하여 사물은 물론이고 현실과 가상세계의 모든 정보와 상호작용하는 개념으로 진화한 단계라고 할 수 있다

이를 구현하기 위한 기술 요소로는 유형의 사물과 주위 환경으로부터 정보를 얻는 '센싱 기술', 사물이 인터넷에 연결되도록 지원하는 '유무선 통신 및 네트워크 인프라 기술', 각종 서비스 분야와 형태에 적합하게 정보를 가공하고 처리하거나 각종 기술을 융합하는 '서비스 인터페이스 기술'이 핵심이며, 대량의 데이터 등 사물 인터넷 구성 요소에 대한 해킹이나 정보 유출을 방지하기 위한 '보안 기술'도 필수적이다.

키를 가지고 접근하면 자동차 문의 잠금 장치가 자동으로 해제되고 키를 꽂지 않아도 시동을 걸 수 있는 '스마트키', 전기·가스 또는 상하수도를 포함한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스마트그리드' 등이 이미 일상에서 활용되고 있다.

[네이버 지식백과] 사물인터넷 [Internet of Things(IoT), 事物-] (두산백과)

 

일단 사전적 의미들을 보면...

인터넷인데.. 먼가 우리랑 밀접한 인터넷인거 같네요.

사전적의미로는 접근하기 쉽지 않지만..

사실은 우리 생활에서 우리도 모르게 사용 하고 있는 부분들 입니다.

 

예를 들자면,

주말에 교외로 나갈 때

우리는 자연스럽게 차로 갑니다.

그리고 차 문을 열고 시동을 켜죠.

 

교외로 나가 맛있는 식사를 하고 우리는 근처 커피숍에 들어 갑니다.

그리고 주문을 한 후 휴대폰을 꺼내 간단한 태그로 커피값을 지불 합니다.

한참 신나게 놀다 보니 집에 있는 사랑스런 뽀삐가 생각이 나네요.

뽀삐가 잘 있는지 휴대폰을 켜고 ip카메라를 통해 확인을 합니다.

 

 

뽀삐는 잘 놀고 있네요.^^

 

그렇게 시간을 보내다가 집으로 가야할 시간에

날이 좀 추운거 같아서 집에 보일러를 켜둡니다.

그리고 집에 가서 카드 태그로 문을 열고 들어 갑니다.

이렇게 하루를 마치고 보니..

우리 생활에 순간순간이 우리가 모르는 사이에 사용하고 있는 IOT 기술 들이네요.

 

차를 탈때 쓰는 스마트키,

무언가 지불할때 쓰는 스마트페이,

iptv,

스마트 보일러 시스템 등

우리가 하나쯤은 써봤고 써보려고 생각하는 것들이

다 사물 인터넷을 기반으로 상용화 되고 있습니다.

 

이 밖에도

요즘 일반인들도 취미로 많이 공부하는 아두이노,

지금 이 글을 읽으시는 분중에 한명도 차고 있는 스마트시계,

등등 많은 곳에서 이미 사물인터넷 기술이 사용 되고 있습니다.

 

이처럼 이제 Iot는 먼나라 또는 얼리어덥터들의 얘기가 아니라

내 옆에서 일어나고 있는 나의 이야기가 되었습니다.^^

 

 

글 : 이포넷 S&C 한주희

 

Posted by E4.